2020.09.23 (수)

  • 구름많음동두천 21.7℃
  • 흐림강릉 18.2℃
  • 구름많음서울 22.7℃
  • 구름많음대전 22.1℃
  • 흐림대구 21.1℃
  • 흐림울산 20.2℃
  • 흐림광주 21.2℃
  • 흐림부산 21.1℃
  • 흐림고창 22.4℃
  • 제주 21.5℃
  • 구름조금강화 21.8℃
  • 흐림보은 20.7℃
  • 흐림금산 21.0℃
  • 흐림강진군 22.5℃
  • 흐림경주시 19.8℃
  • 흐림거제 21.4℃
기상청 제공

WELFARE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9월 10일 브리핑

▲수도권 코로나19 조치사항, ▲택배·유통시설 방역점검 진행현황 등

URL복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정세균 국무총리)는 박능후 1차장(보건복지부 장관) 주재로 정부서울청사 영상회의실에서 각 중앙부처 및 17개 광역자치단체와 함께 ▲수도권 코로나19 조치사항, ▲택배·유통시설 방역점검 진행현황 등을 논의하였다.

9월 10일 회의에서 박능후 1차장은 강력한 거리 두기가 장기화되면서 야외로 나가는 사람들이 늘고 있는데, 야외 공간도 밀집된 환경에서는 감염의 위험이 있으므로, 일시에 사회적 접촉을 중단하여 감염 전파를 차단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하였다. 

한편, 추석이 다가오면서 유통량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유통물류업체에서는 집단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장비소독, 환기 등 방역조치를 철저하게 점검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1. 수도권 코로나19 조치사항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서울특별시(시장 권한대행 서정협),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 경기도(도지사 이재명)로부터 수도권 코로나19 조치사항을 보고받고 이를 점검하였다.

서울특별시는 음식점·카페 등에 대한 집합제한 조치로 한강공원 이용객이 증가하여 코로나19 야외감염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9월 9일(수) 주요 배달 이동통신 앱 회사에 대해 한강공원 내에서 음식물 배달을 자제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한편, 코로나19 확진환자와 의심환자가 증가함에 따라 환자 이송능력 확대를 위해 출동이 가장 빈번한 7개 소방서에 구급대원을 추가로 배치하고, 향후 구급차의 추가 배치도 추진할 계획이다. 

인천광역시는 사회적 거리 두기를 2단계로 격상한 지난 8월 19일(수)부터 관내 유흥업소와 단란주점 총 1,604개소를 점검하였다. 이 중 집합금지 명령을 위반한 2개소에 대해서는 고발조치 할 예정이다.

한편, 매출 감소로 자금난을 겪는 중소기업의 경영을 돕기 위해 고용보장연계 특별자금 지원사업을 확대한다.

* (지원한도) 최대 1억 원 → 최대 3억 원(지원대상) 근로자 30인 미만 제조업체 → 50인 미만 제조업체

경기도는 골목경제 소생을 위해 경기지역화폐 유인책(인센티브)와 소비지원금을 활용하여 소비를 촉진하고자 한다.

이에 따라 9월 18일(금)부터 경기지역화폐 20만 원을 충전하면 2만 원(기본 인센티브 10%)을 즉시 지급하고, 이를 11월 17일까지 모두 사용하면 소비지원금 3만 원을 추가로 지급한다. 


2. 택배·유통시설 방역점검 진행 현황 보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로부터 ‘택배·유통시설 방역 점검 진행 현황’을 보고받고 이를 논의하였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5월부터 지방자치단체 등과 함께 국민 생활과 연관성이 높고, 접촉·밀집도가 높은 택배 터미널, 유통물류시설 등 624개소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였다.

* (1단계) 시설관리주체 자체점검 → (2단계) 지자체 점검 → (3단계) 국토부 합동점검

그간 지속적으로 상시점검을 이어온 결과, 확진자 발생 시 시설 즉시 폐쇄, 접촉자 신속 통지 등으로 추가 전파 가능성 차단하는 등 업계의 방역 관리가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방역 미흡 사항에 대한 평균 지적 건수도 계속 감소하고 있다.

* 시설별 평균 지적 건수(지적건수/시설수): 6.75건(5월점검) → 0.84건(6월점검) → 0.21건(7월 이후 점검)

한편, 코로나19에 따른 비대면 소비(언택트 소비) 증가로 올 추석에는 택배 물동량이 전년 대비 약 30% 이상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배송 물량이 늘어나면 작업 인원과 시간도 증가하여 밀접접촉, 감염 위험도가 높아지므로 강화된 관리가 필요하다.

이에 따라 택배·유통시설에 대한 집중점검 주간(9월7일~25일)을 지정하여 중점 점검 대상시설에 대한 현장점검을 강화하고, 작업 밀집도가 높은 468개 택배·유통시설에 대한 자체점검을 진행할 계획이다.


3. 수도권 이동량 분석 결과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박능후 장관)는 수도권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격상조치에 따른 이동량 변동 사항을 파악하기 위해 통계청이 제공한 △휴대폰 이동량, △카드매출 자료, △대중교통(지하철, 버스, 택시) 이용량을 분석하였다.


 
➊ 8월 16일(일) 수도권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격상 조치 이후 세 번째로 맞이한 주말(9월 5일∼9월 6일)동안의 휴대폰 이동량은 거리 두기 격상 직전 주말(8월 15일~8월 16일) 대비 20.5%(687만 건) 감소하였다.

단, 직전 주말(8월 29일~8월 30일)과 비교하면 6.3%(157만 건) 증가하였다.
    
* (8.15.∼16.) 33,484천 건 → (8.29.∼30.) 25,043천 건 → (9.5.∼6.) 26,613천 건


                                           [ 주말(토·일) 휴대폰 이동량 ]



 ➋ 수도권 버스·지하철·택시 합산 이용량은 거리 두기 격상 직전 주말(8월 15일~8월 16일) 대비 24.3%(475만 건) 감소하였다. 

 단, 직전 주말(8월 29일~8월 30일)과 비교하면 2.5%(36만 건) 증가하였다.
   
* (8.15.∼16.) 19,509천 건  → (8.29.∼30.) 14,402천 건 → (9.5.∼6.) 14,761천 건


                               [ 수도권 버스·지하철·택시 주말(토·일) 이용건수 ]



 ➌ 수도권 카드 매출은 거리 두기 격상 직전 주말(8월 15일~8월 16일) 대비 10.3%(1,203억 원) 감소하였다.

단, 직전 주말(8월 29일~8월 30일)과 비교하면 3.5%(356억 원) 증가하였다.
    
* (8.15.∼16.) 11,648억 원 → (8.29.∼30.) 10,089억 원 → (9.5.∼6.) 10,445억 원


                                                    [ 주말(토·일) 카드 매출액 ]



 중앙사고수습본부는 거리 두기 시행 이후 이동량이 크게 감소하였다며, 일상의 불편에도 불구하고 적극적으로 협조해 주신 수도권 주민 여러분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다만, 직전 주말(8월29일~30일)에 비해 이동량이 다소 증가하였다며,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거리 두기에 조금만 더 힘을 내주시길 당부하였다.


4. 자가격리자 관리 현황 및 사회적 거리 두기 이행 상황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로부터 자가격리자 관리 현황을 보고 받고 이를 점검하였다.

9월 9일(수) 18시 기준 자가격리 관리 대상자는 총 4만 3,004명이고, 이 중 해외 입국 자가격리자는 2만 8,639명, 국내 발생 자가격리자는 1만 4,365명이다.

전체 자가 격리자는 전일 대비 1,392명이 감소하였다.

9월 9일은 격리장소를 무단이탈한 5명을 적발하여 이 중 2명을 고발 조치할 예정이다.

9월 9일(수) 각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음식점·카페 1만4,755개소, ▲교회 2,657개소 등 36개 분야 총 4만1,973개소를 점검하였고, 마스크 미착용 등 131건에 대해 현장지도 하였다.

이와 함께 클럽·감성주점 등 유흥시설 2만4,912개소를 대상으로 경찰청·식품의약품안전처 등이 합동(369반, 2,945명)하여 심야 시간(22시~02시) 특별 점검도 실시하였다.

[자료 도표 보건복지부 제공]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