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1 (금)

  • 구름많음동두천 9.8℃
  • 맑음강릉 13.6℃
  • 맑음서울 13.0℃
  • 구름많음대전 13.5℃
  • 구름많음대구 15.2℃
  • 구름조금울산 15.9℃
  • 맑음광주 14.8℃
  • 구름조금부산 16.6℃
  • 맑음고창 10.3℃
  • 황사제주 16.7℃
  • 구름조금강화 9.5℃
  • 구름많음보은 9.0℃
  • 구름많음금산 9.6℃
  • 맑음강진군 13.4℃
  • 구름많음경주시 11.5℃
  • 구름조금거제 16.2℃
기상청 제공

의료기기

‘제3회 레즈메드 아카데미’ 성료

10월 25일-26일 드래곤시티 용산 호텔, ResMed SDB & RC Academy 2019

100여 명 의료진 참석, 수면질환 정보 및 양압기 치료, 가정용 인공호흡기 치료 관련 최신 지견 공유
독일 울름 대학병원 폐센터 센터장 홀거 워렐(Holger Woehrle) 교수, 수면무호흡증 환자 양압기 치료 순응도 향상에 텔레모니터링 역할의 중요성 강조
레즈메드의 전세계적 환자 관리 솔루션 ‘커넥티드 케어(Connected Care)’ 통한, 환자 관리 중요성에 대한 공감대 형성




레즈메드코리아(대표: 저스틴 개리렁, http://ap.resmed.com/korea/)는 10월 25일부터 26일 양일 간 서울 드래곤시티 용산 호텔에서 <레즈메드 아카데미 - ResMed SDB & RC Academy 2019>를 개최, 총 100여 명의 의료진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쳤다고 10월 31일 밝혔다.

이번 레즈메드 아카데미는 올해 제 3회를 맞아 ‘수면호흡장애(SDB) 관리를 위한 양압기 치료 전략’ 및 ‘호흡기질환 환자를 위한 가정용 인공호흡기(HMV, Home Mechanical Ventilation)와 텔레모니터링(Tele-monitoring)을 통한 새로운 치료 전략’ 두 가지 주제로, 관련 최신 지견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25일에는, ‘수면무호흡증 환자의 양압기 치료 순응도를 높이기 위한 새로운 치료 전략’을 주제로 진행됐다. 독일 울름 대학병원 폐센터(Ulm University Hospital Lung Center) 센터장인 홀거 워렐(Holger Woehrle) 교수의 세션을 시작으로, 신원철 교수(강동경희대학교병원 신경과)와 신현우 교수(서울대학교병원 이비인후과)의 국내 수면무호흡증 환자의 치료 패턴 분석과 순응도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치료 전략이 소개됐다.





홀거 워렐(Holger Woehrle)교수는 “그동안 텔레모니터링이 수면무호흡증 환자의 양압기 치료 순응도를 높이는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점에 대한 연구를 꾸준히 진행해왔다. 텔레모니터링 솔루션은 양압기 치료에 잘 적응하지 못하는 환자들을 정확히 분석할 수 있으며, 치료전략 수정이 필요한 환자의 경우에도 이러한 솔루션이 빠르고 신속한 대응에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다”고 말하며, 수면무호흡증 환자의 양압기 순응도를 높이기 위해서는 앞으로 텔레모니터링 솔루션이 중요한 역할을 할 것임을 강조했다.

이어 열린 패널 토의에서는 6명의 국내 및 해외 수면질환 전문의가 참여해 2018년 7월부터 국내 수면무호흡증 진단 및 양압기 치료에 건강보험이 시행된 후 달라진 수면무호흡증 환자들의 치료 현황과 개선점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현재 양압기 치료 순응도가 낮은 환자에게 임상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다양한 솔루션이 필요하다는 점에 공감하며, 환자의 치료 순응도를 높여주는 레즈메드의 커넥티드 케어(Connected Care)와 같은 환자관리 솔루션을 통한 새로운 치료 전략 가능성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26일에는 ‘호흡기질환 환자를 위한 가정용 인공호흡기(HMV)의 역할’을 주제로, 조재화 교수(강남세브란스병원 호흡기내과)와 박성훈 교수(한림대학교평촌성심병원 호흡기내과)의 국내 호흡기질환 환자의 가정용 인공호흡기 치료 과정과 경과가 소개됐다. 이어 홀거 워렐(Holger Woehrle)교수의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신경근육병(NMD) 환자를 위한 치료 전략 소개가 이어졌다.

올해 레즈메드 아카데미에서는 가정용 인공호흡기(HMV)에 대한 관심이 특히 높았다. 김석찬 교수(서울성모병원 호흡기내과)가 가정용 인공호흡기(HMV) 사용 환자 관리를 위한 텔레모니터링의 가능성에 대해 소개했으며, 조영재 교수(분당서울대병원 호흡기내과)와 리원연 교수(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호흡기내과)도 만성폐쇄성폐질환(COPD)환자의 수면 중 무호흡 증상과 이에 따른 가정용 인공호흡기의 역할에 대해 조명했다.





레즈메드코리아 마케팅 매니저 이혜림 차장은 “레즈메드는 수면무호흡증 환자들이 양압기 치료시작 후 도중에 치료를 포기하지 않고 꾸준히 이어가도록 하는 솔루션 강화에 집중하고 있다”며, “특히 올해 레즈메드 아카데미에 참석한 많은 국내외 전문의들로부터, 수면무호흡증 및 호흡기질환 환자 관리를 위해서는 레즈메드의 커넥티드 케어(Connected Care) 솔루션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는 점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해, 보다 의미 있는 자리였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레즈메드는 수면무호흡증 진단을 위한 수면다원검사 및 양압기 치료에 건강보험이 시행된 후, 의료진과 환자를 유기적으로 연결해주는 커넥티드 케어(Connected Care) 솔루션인 ‘에어뷰(AirView)’를 비롯, 최근에는 환자 스스로 치료과정을 모니터링하고 치료에 필요한 내용을 확인 할 수 있는 ‘마이에어(myAir)’ 한국어 앱(App)도 선보이는 등 환자 관리 솔루션을 강화함으로써 국내 양압기 치료 환자들의 치료 순응도를 높이기 위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레즈메드에 대하여

레즈메드(뉴욕증권거래소:RMD/호주증권거래소:RMD)는 전세계 120여개 국가에서 수면 및 호흡기 솔루션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호주 최대 의료기기 기업으로 설립 이래 약 30년 간 수면질환을 진단 및 치료하는 수면솔루션을 비롯하여 가정용 인공호흡기와 같은 호흡기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왔다. 

특히 레즈메드는 기술집약적 환자 케어 솔루션(Tech-driven integrated care)을 통하여 글로벌 커넥티드 헬스케어 시장을 선도하고 있으며 현재 전세계 1,150만 명의 환자들이 레즈메드 제품을 사용하며, 약 350만 명의 환자들이 레즈메드 환자 케어 솔루션을 통해 치료 과정을 지원 받고 있다. 

한편, 2012년 한국에 진출한 레즈메드 코리아는 그 동안 한국 공식 파트너들을 위한 지속적인 테크니컬 서비스 교육 및 제품 교육 과정을 이어옴으로써 한국 환자들에게 양질의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앞장서 왔으며 의료진 및 환자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꾸준히 진행해 왔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