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3 (월)

  • 흐림동두천 10.3℃
  • 구름많음강릉 13.1℃
  • 서울 12.5℃
  • 대전 14.1℃
  • 박무대구 15.1℃
  • 흐림울산 18.8℃
  • 광주 16.3℃
  • 흐림부산 18.3℃
  • 흐림고창 16.8℃
  • 흐림제주 20.2℃
  • 흐림강화 12.6℃
  • 흐림보은 12.7℃
  • 흐림금산 14.4℃
  • 흐림강진군 17.4℃
  • 흐림경주시 18.6℃
  • 흐림거제 18.8℃
기상청 제공

단신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 제13회 ‘생명의 신비상’ 수상자 발표

2018년 1월 7일 명동 로얄호텔서 시상식

- 대상은 서울대 생명과학부 공영윤 교수 
- 활동분야 본상에 ‘자오나학교’,
생명과학분야 장려상에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 이주현 교수 각 각 수상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위원장 염수정 추기경)는 12월 2일(일) 낮 12시 명동대성당에서 봉헌된 ‘제11회 생명수호주일 기념미사’에서 ‘제13회 생명의 신비상’ 수상자를 발표했다.

대상에는 공영윤(서울대학교 자연과학대학 생명과학부) 교수가 선정됐다. 공 교수는 성호르몬과 근육 간 연결 고리를 성체줄기세포 연구를 통해 발견했다. 이를 통해 근육 손실이나 근이양증과 같은 난치 근육 질환을 치료할 수 있는 치료제 개발의 가능성을 높였다. 공 교수의 초기 연구를 포함, 많은 연구 논문이 관련 분야의 학자들에게 큰 영향을 미쳐 연구자로서의 기여도 및 파급효과가 인정돼 생명의 신비상 대상 수상자로 결정됐다.

활동분야 본상 수상기관은 ‘자오나학교’이다. 자오나학교는 천주교 원죄없으신 마리아교육선교수녀회에서 청소녀들을 위해 설립한 국내 최초 생활공동체형 대안학교이다. 이 학교는 임신으로 학습활동을 중단한 청소녀들이 출산 후에 아기를 양육하며 자립할 수 있도록 돕는다. 2015년 설립된 자오나학교는 현대 사회의 생명존중 문화 활성화를 위해 앞장서고 있다. 

이밖에 생명과학분야 장려상은 이주현(영국 케임브리지 대학 줄기세포연구소) 교수에게 돌아갔다. 이 교수는 손상된 폐를 복구시키는 원리를 규명하는 성체줄기세포 연구를 하고 있으며, 관련 치료제 개발 플랫폼 수립에 중요한 초석을 마련하고 있다. 이 교수는 재생의학 활용 가능성을 높이고 폐 질환 문제를 해결하는데 크게 기여해 생명과학분야 장려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생명의 신비상’은 생명위원회가 인간 생명의 존엄성에 관한 가톨릭교회의 가르침을 구현하기 위해 학술연구를 장려하고, 생명수호활동을 격려함으로써 생명문화를 확산시키고자 제정했다. 이 상은 생명의 소중함을 알리고 생명수호의 의지를 굳건히 하고자 서울대교구가 정한 ‘생명수호주일’(매년 12월 첫째 주일)에 발표한다. 생명과학, 인문사회과학, 활동 등 총 3개 분야에 걸쳐 상을 수여하며 모든 분야를 망라해 지대한 공헌을 한 경우 대상을 수여한다.

한편 제12회 생명의 신비상 시상식은 오는 2018년 1월 7일(월) 서울 로얄호텔 3층 그랜드볼룸에서 열린다. 수상자에게는 교구장 염수정 추기경 명의의 상패와 상금(대상 3천만원, 본상 2천만원, 장려상 1천만원)이 수여된다.


<대상> 붙임1- 대상 공영윤 교수(서울대학교 자연과학대학 생명과학부)
<본상> 붙임2- 활동분야 본상: 자오나학교
<장려상> 붙임3- 생명과학분야: 이주현 교수(케임브리지 대학 줄기세포연구소)



 * 대상 : 공영윤 교수


   
공영윤 교수는 현재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 교수로서 성호르몬과 근육 간 연결 고리를 발견했다. 사춘기에 증가하는 성호르몬이 ‘성체 근육줄기세포’를 만든다는 사실과 이렇게 만들어진 줄기세포가 평생 유지되며 근육 재생을 돕는다는 원리를 밝혀 2016년 Nature Cell Biology에 게재했다. 이 연구를 통하여 근육손실이나 근이양증과 같이 난치병으로 여겨지던 근육 질환을 치료할 수 있는 치료법 개발의 가능성을 높였다. 
 
성호르몬이 실제로 근육에 어떻게 관여하는지는 수세기 동안 수수께끼였으나, 공영윤 교수가 성호르몬이 근섬유세포에게 능력을 부여하여 근육줄기세포를 형성한다는 것을 밝힘으로써 오랫동안 풀리지 않았던 성호르몬과 근육간의 연결고리를 발견하게 된 것이다.
 
공영윤 교수는 2000년부터 발생과정에서 노치(Notch) Notch라는 단어는 V혹은 U자 형으로 움푹 팬 자리를 가리키는 말인데, 초파리의 발생을 연구하던 학자가 초파리 날개에 생긴 홈(Notch)를 보고 언급한 이후 이와 관련된 세포막 단백질을 Notch 단백질, 이와 관련된 세포의 신호 전달체계를 Notch signaling이라고 부르게 되었다. 즉, Notch는 세포막에 있는 신호전달용 단백질의 일종이며 세포와 세포가 근접했을 때 Notch와 Notch 수용체의 접촉에 의해 신호전달이 되는데 이를 노치 신호전달(Notch Signaling)이라 한다. Notch는 각종 세포의 분화, 장기의 발달, 골형성 및 골다공증, 신경 기능 및 발달, 면역세포의 분화 등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알려져 있다.
 
신호가 다양한 기능을 하는 세포를 어떻게 만드는 지를 연구하여 왔다. 이 연구에서 Notch 신호가 뇌신경줄기세포의 유지, 조혈줄기세포의 생성, 신장 수집관 세포의 발생, 장상피줄기세포의 발생 등에 중요한 역할을 하며, Notch 신호의 이상은 소뇌증, 백혈병, 신성요붕증, 대장암 등을 유발한다는 것을 밝혔다.
 
공영윤 교수의 초기 연구들을 포함한 많은 연구 논문들이 매우 우수하여 관련 분야의 많은 학자들에게 영향을 미쳐왔고, 중간엽줄기세포나 역분화줄기세포에 주로 집중되어 있는 국내 줄기세포계의 저변을 근육 성체줄기세포까지 넓히는데 기여하였으므로 생명의 신비상 생명과학분야 대상 수상자로 결정되었다.
 
【세부내용】

공영윤 교수는 현재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 교수로 중간엽줄기세포나 역분화줄기세포에 주로 집중되어 있는 국내 줄기세포 연구의 저변을 근육 성체줄기세포까지 넓힌 공로를 인정받아 생명의 신비상 생명과학분야 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2016년 공영윤 교수는 성호르몬과 근육 간 연결 고리를 발견했다. 사춘기에 증가하는 성호르몬이 ‘성체 근육줄기세포’를 만든다는 사실과 이렇게 만들어진 줄기세포가 평생 유지되며 근육 재생을 돕는 원리를 밝혀 ‘네이처 셀바이올로지(Nature Cell Biology)’에 게재했다. 이 연구를 통해 성호르몬과 근육의 관계를 밝힘으로써 근육손실과 근이영양증처럼 난치병으로 여겨지던 근육 질환을 치료할 수 있는 치료법 개발의 가능성을 높였다. 
 
성호르몬이 근육에 지대한 영향을 미친다는 것은 도핑 검사를 할 정도로 잘 알려져 있으나, 성호르몬이 실제로 근육에 어떻게 관여하는지는 수세기 동안 수수께끼였다. 이 연구를 통하여 성호르몬이 ‘노치(Notch)’라는 신호를 활성화하여 성체근육줄기세포를 만든다는 것을 밝힘으로써, 오랫동안 풀리지 않았던 성호르몬과 근육간의 연결고리를 발견하게 되었다.
 
공교수는 2000년부터 발생과정에서 노치(Notch) 신호가 다양한 기능을 하는 세포를 어떻게 만드는 지를 연구하여 왔다. 이 연구에서 Notch 신호가 뇌신경줄기세포의 유지, 조혈줄기세포의 생성, 신장 수집관 세포의 발생, 장상피줄기세포의 발생 등에 중요한 역할을 하며, Notch 신호의 이상은 소뇌증, 백혈병, 신성요붕증, 대장암 등을 유발한다는 것을 밝혔다. 
 
한편 공영윤 교수는 1999년 골다공증의 원인이 ‘OPGL’이라고 하는 생체내 단백질이라는 사실을 밝히고, 류머티스 관절염 같이 면역체계 이상으로 생기는 질환에서 골다공증이 자주 합병증으로 발생하는 것도 ‘OPGL’ 때문이라는 것을 밝혀 세계적인 학술지 네이쳐(Nature)에 게제하였다. 공영윤 교수의 초기 연구들을 포함한 많은 연구 논문들이 관련 분야의 많은 학자들에게 영향을 미쳐 의생명과학 기초분야의 발전에 지대한 공헌을 했다. 


【약력】

 공영윤 교수는 1982년부터 1988년까지 경희대학교 약학 학사와 석사를 받고, 1996년 일본의 규수 의과대학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1996년~ 2000년 캐나다 토론도 대학 암젠연구소에서 박사 후 연구원을 거였으며, 2000년 포항공과대학교에서 조교수로 한국에서 연구를 시작하였다. 이 후 2008년부터 현재까지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 활동분야 본상 : 자오나학교



자오나학교는 천주교 원죄없으신 마리아교육선교수녀회에서 2015년도에 설립한 학교 밖 청소녀들을 위한 도시형 대안학교다. 
 
자오나학교는 임신으로 학습 활동을 중단한 13세에서 20세 사이의 청소녀들이 낙태를 하지 않고 출산을 한 후에 아기와 함께 공부하고 아이를 키우면서 자립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 위하여 주거 및 교육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학교와 가정으로부터 버림을 받은 임신한 소녀들은 낙태의 권유를 뿌리치고 아기의 생명을 지키고자 자오나학교로 오게 되었다.
 
이처럼 자오나학교는 양육 미혼모 청소녀와 학교 밖 청소녀, 출산 예정 청소녀까지 어려운 환경에 몰린 청소녀들을 모두 끌어안기 위해서 마련된 비인가 대안학교이다.
 
2015년 설립된 이후부터 2018년 12월 현재까지 자오나학교는 기존의 시설과는 다른 교육·양육·자립의 통합적 지원방식으로 학교의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청소녀들이 자립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해 왔다.
 


이러한 자오나학교의 특성을 반영하여 자체 제작한 『진로포트폴리오 STEP BY STEP, 2016』교재를 활용한 개인맞춤형 진로설계를 운영하여 15명 중 13명이 검정고시에 합격하였다. 이 중 3명은 대학 및 평생교육원의 간호학과, 보육학과, 미용학과 등에 합격하였다. 자격증 취득 및 수료 현황도 1인 2개 이상을 취득하여 200% 이상의 성과를 내고 있다. 또한 자오나학교는 졸업생의 완전한 자립 지원을 위하여 졸업 후 1년 동안 ‘자오나하우스’ 주택 지원을 하고 있다. 
 


자오나학교의 이러한 성과와 활동들은 타 미혼모 시설뿐만 아니라 현대 사회에서도 생명존중 문화 활성화를 위해 앞으로 더 많은 활동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되고 있어, 제13회 생명의 신비상 활동분야 본상 수상기관으로 결정되었다.

【세부내용】

자오나학교는 원죄없으신 마리아 교육선교 수녀회가 2014년 설립하였으며 교육, 양육, 자립의 통합적 지원을 통하여 청소녀 양육 미혼모와 학교 밖 청소녀가 함께 성장하는 국내 최초 생활공동체형 대안학교이다. 
 
자오나학교는 청소녀 양육 미혼모와 학교 밖 청소녀들이 학습과 양육과 자립이라는 커다란 삶의 과제들을 안전한 주거와 배움의 공간에서 생활하며 배울 수 있도록 자오나교육 모델을 개발하였으며 청소녀 양육 미혼모들을 비롯한 학교밖 위기 청소년들의 자립과 진로교육에 도움을 주고자 자오나학교 특성 기반 진로자립척도를 개발하였다. 또한 청소녀 미혼모의 학습권 증진을 비롯한 그들이 당면한 문제들을 주제로 토크콘서트와 토론회 등을 기획하여 당사자들과 관련 인사들의 이야기를 들어보고 공론화하며 대안을 찾아보는 기회를 마련하였다. 본당 홍보 및 지하철과 역내 광고를 통하여 청소녀 양육 미혼모 인식개선과 홍보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SNS를 통해 임신 중이거나 아기를 양육하고 있는 청소녀 당사자들의 결정을 지지하고 지원을 안내하고 있다.
 
임신과 더불어 학습이 중단되는 청소녀 양육미혼모들의 학습권 회복과 자립 지원의 필요성을 알리는 사회 인식 개선사업은 계속해서 진행할 예정이며 연구 개발한 청소녀 양육 미혼모 양육 훈련 프로그램을 비롯한 자기주도형 양육 워크북 등 청소녀들의 양육 훈련을 돕는 전문 프로그램은 활용 및 타기관 보급에도 주력할 예정이다. 
 
자오나학교에 입학한 학생은 기초학력 수업 및 문화 체험 활동 수업을 통해 기본 교양을 쌓는다. 진로 교육으로 개별 적성에 부합하는 진로개발과 직업 기술의 습득을 통해 자립 기반 형성을 지원한다. 학교가 시장 안에 운영하고 있는 자오나 까페에서 실습을 통해 직접 실물경제를 체험하고 음료제조기술을 배우며 세상과 소통한다. 청소녀 양육미혼모로서 정체성 교육, 양육태도, 지식, 기술 교육과 훈련을 통해 건강한 자아정체성을 형성하고 자녀의 건강한 발달을 돕는 양육 능력을 향상시킨다. 졸업 후 독립생활에서 겪게 될 어려움을 외부지원 체계, 지역사회 자원을 활용하여 적절하게 대처하는 능력을 함양하고 자기보호 기술, 경제관리 능력 함양 등을 통해 성공적인 자립을 위한 내적 자원을 마련한다. 이는 학교 수업을 통해서도 배우지만 졸업 전 단기간 독립 주택 실습과 졸업 후 1년 정도의 독립주택 생활을 통해서도 이루어진다. 
 
일상생활과 교육, 그리고 아기의 양육까지 통합 지원하면서 청소녀들은 생명 돌봄의 일상성을 회복하고 폭력적이고 억압적인 환경들과의 단절을 통해 빈곤의 악순환을 끊고 안전한 공간에서 새 삶 찾기를 시도한다. 자오나 학교에서 약 2년간의 교육과정을 거친 졸업생들은 현재 아기를 양육하며 보육교사로 근무 중이거나 미용전문 강사, 간호사의 꿈을 이루기 위해 대학교에 진학하여 전문적인 교육과정을 밟고 있다.



 * 생명과학분야 장려상 : 이주현 교수



이주현 교수는 현재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 줄기세포 연구소의 그룹리더로서 폐의 상피줄기세포 연구를 선도하고 있는 연구자다. 

폐질환은 세계에서 세 번째 주요 사망 요인으로 알려져 있으나, 아직까지 손상된 폐를 복구시키는 기작은 잘 알려져 있지 않다. 이주현 교수는 미국 하버드 의대에서 수학하면서 폐 성체줄기세포의 분화가 주변세포(niche cells)에 의해서 견고하게 조절된다는 연구 결과를 2014년 Cell 지에 제1저자로 발표하였고, 2017년에는 Cell지의 교신 저자로도 활동하며 손상된 폐를 복구시키는데 기여하는 다차원적인 폐 성체줄기세포를 규명하고 세포들 간의 상호작용과 세포 내부에서 어떻게 복구 신호를 전달하는지에 대한 신호전달 기작을 연구하고 있다. 

이주현 교수는 또한 폐 성체줄기세포와 주변세포를 함께 배양하는 ‘공동 배양법’을 개발하여 폐 오가노이드(유사장기)를 만들었는데, 이러한 공동 배양법은 기존의 상피세포만을 이용한 오가노이드(유사장기) 배양법 수준을 한 단계 높인 것으로서 다양한 세포들 간의 상호작용을 연구할 수 있는 혁신적이고 매우 중요한 배양법으로 평가되고 있다.

이주현 교수의 폐 성체줄기세포 기초 연구가 앞으로의 재생의학 활용 가능성을 높이고 폐질환 문제를 해결하는데 더 크게 기여할 것이라 기대되고 있어 제13회 생명의 신비상 생명과학분야 장려상 수상자로 결정되었다. 

【세부내용】

이주현 교수는 현재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 줄기세포 연구소 (University of Cambridge, Wellcome Trust – MRC Stem Cell Institute) Group Leader로, 폐 상피 줄기세포 (lung epithelial stem cell) 연구를 선도하고 있다. 
 
폐질환은 세계에서 세 번째 주요 사망 요인으로 알려져 있으나, 아직까지 손상된 폐를 복구시키는 기작은 잘 알려져 있지 않다. 이주현 교수는 폐 성체줄기세포를 연구하는 미국 하버드 의대 Carla Kim 교수 밑에서 수학하면서 폐 성체줄기세포의 분화가 주변세포들 (niche cells) 에 의해서 견고하게 조절된다는 연구결과를 2014년, 2017년 Cell 지에 제 1저자로 논문을 게재하였다. 특히, 폐 성체줄기세포와 주변세포와의 공동 배양법을 개발해 폐 오가노이드 (organoid: 줄기세포에서 유래된 3차원적 세포집합체로 생체 장기와 유사한 구조, 세포의 구성, 기능을 보유하고 있어 미니 장기 혹은 장기유사체라 불림)를 수립하였다. 이러한 공동 배양법은 기존의 상피세포만을 이용한 오가노이드(유사장기) 배양법 수준을 한단계 높여 주었고 다양한 세포들 간의 상호 작용을 연구할 수 있는 혁신적인 배양법이다. 
  
2016년부터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에서 새로운 연구팀을 이끌고 있는 이주현 교수는 2017년 Cell 지의 교신 저자로도 활동하며 손상된 폐를 복구시키는데 기여하는 다차원적인 폐 성체줄기세포의 규명과 세포 내 신호전달기작 연구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폐 오가노이드(유사장기) 공동 배양법을 활용한 환자 유래 폐질환 모델링과 치료제 개발 플랫폼 수립에 중요한 초석을 마련하고 있다. 이러한 이주현 교수의 탁월한 연구 성과가 인정되어, 영국 Wellcome Trust 의 Sir Henry Dale Fellowship 과 유럽 European Research Council (ERC) 에서 주관하는 ERC Starting Grant 를 수여 받았으며, 이는 유럽 내에서 상위 5% 우수 과학자 안에 드는 성과다.  
  
이주현 교수의 폐 성체줄기세포 기초연구가 앞으로의 재생의학 활용 가능성을 높이고 폐질환 문제를 해결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 기대되어 생명의 신비상 생명과학분야 장려상수상자로 결정되었다.

【약 력】

이주현 교수는 1995년부터 2003년까지 고려대학교 학사와 석사를 졸업하고, 2003년부터 2008년까지 카이스트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2009년부터 2015년까지 하버드대학 박사 후 연구원을 하였으며, 2016년부터 현재까지 영국 캠브리지대학 줄기세포연구소에서 그룹리더로 재직 중이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