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1 (금)

  • 흐림동두천 19.5℃
  • 구름조금강릉 17.6℃
  • 구름많음서울 20.3℃
  • 구름조금대전 20.1℃
  • 흐림대구 19.8℃
  • 구름많음울산 19.4℃
  • 구름많음광주 21.4℃
  • 구름조금부산 20.1℃
  • 구름많음고창 20.9℃
  • 흐림제주 24.0℃
  • 흐림강화 19.5℃
  • 구름많음보은 18.9℃
  • 구름많음금산 19.1℃
  • 흐림강진군 22.4℃
  • 구름많음경주시 18.8℃
  • 흐림거제 20.8℃
기상청 제공

제약

한국릴리, 다양한 지역사회 맞춤형 봉사 활동 진행

9월 20일, ‘2018 세계 봉사의 날’ 맞아

전세계 2만 4천여 명의 릴리 직원들 
세계 최대 규모의 단일 봉사 활동 이어나가
한국릴리, 소외 계층·저소득 이웃·환경 보호 활동 등 
전국 각지에서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 펼쳐



한국릴리(대표: 폴 헨리 휴버스)는 지난 9월 20일 자사의 ‘2018 세계 봉사의 날(Global Day of Service)’을 맞아 전직원 240 여명이 참여하는 다양한 지역사회 맞춤형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지난 2008년 시작된 ‘세계 봉사의 날’은 전 세계 65개국 2만 4천여명의 릴리 직원들이 한날 한시에 각자가 속한 지역사회를 위해 봉사하는 글로벌 제약사 일라이 릴리의 대표적인 사회 공헌 활동이다. 



릴리는 지난 10년 간 ‘세계 봉사의 날’을 통해 약 100만 시간 이상에 달하는 시간을 지역사회를 위해 봉사해오고 있다. 이는 단일 봉사 활동 기준으로 세계 최대 규모다. 

한국릴리는 추석을 앞두고 소외된 이웃을 찾아 온정을 나눴다. 



특히 올해는 다년간 쌓아온 임직원들의 자원봉사 정신을 토대로, 모두 12개 팀으로 나뉘어 각계 각층의 소외된 이웃을 돕는 한편, 청계천 및 한강 생태 공원에서 환경 정비 활동도 진행했다. 

마포구립 장애인직업재활센터’에서 장애인 근로자들의 생산 작업과 동아리 활동을 돕고 기관의 활성화를 위해 자체 생산하는 제품을 추석 선물로 전달하였다. 서울 노인복지센터에서 어르신들을 위한 한끼 식사를 나누고, 서울역쪽방촌에서 한가위 도시락을 배달했다. 



또한 서울 시민들의 휴식 공간인 청계천 정화 활동과 한강 공원의 유해 식물 제거하고, 서울 중구에 위치한 손기정 체육 공원과 꿈누리 어린이 공원에서 공원 돌보미 활동을 진행했다. 



지방 영업팀도 동참하여 아동보호센터 ‘천양원’ (대전), 미혼모센터 ‘푸름터’(대구), 장애인 복지센터 ‘소화성 가정’(광주), 치매 환자 전문 요양원인 ‘애광원’(부산) 등 전국 각지에서 봉사 활동을 이어나갔다.      



한국릴리 폴 헨리 휴버스 사장은 “지역 사회에 대한 봉사와 헌신은 릴리의 142년 역사에서 매우 중요한 가치이며, 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를 통해 그 정신을 이어가고 있다”며, “올해는 팀 단위로 나뉘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지역사회 곳곳을 찾아 소외된 이웃분들의 보다 나은 삶을 위해 맞춤형 봉사를 할 수 있어 더욱 뜻깊은 행사였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