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8 (수)

  • 흐림동두천 31.7℃
  • 구름많음강릉 27.8℃
  • 구름조금서울 34.1℃
  • 구름많음대전 34.0℃
  • 구름조금대구 34.0℃
  • 맑음울산 30.5℃
  • 구름조금광주 33.8℃
  • 맑음부산 30.9℃
  • 구름많음고창 31.9℃
  • 맑음제주 29.9℃
  • 구름조금강화 31.8℃
  • 구름많음보은 32.5℃
  • 구름많음금산 32.3℃
  • 구름많음강진군 32.2℃
  • 구름많음경주시 33.2℃
  • 구름조금거제 32.5℃
기상청 제공

학회및기관

결핵협회, 『제2기 결핵관리종합계획(2018~2022)』 지원 태스크포스팀 구성


- 2기 결핵관리종합계획의 핵심은 ‘지역’
- 지역기반의 환자 ‘조기발견’과 ‘돌봄’사업 역량 강화

대한결핵협회(회장 경만호, 이하 협회)는, 정부가 2022년까지 결핵발생률 절반 수준 감소를 목표로 지난 1일 발표한 『제2기 결핵관리종합계획(2018~2022)』을 토대로, 노인과 외국인·노숙인들의 결핵 조기 발견과 환자중심의 돌봄사업을 통한 정부 지원 계획을 구체화했다.

『제2기 결핵관리종합계획(2018~2022)』의 주요 내용으로는 1. 조기발견을 통한 전파차단·예방, 2. 환자중심의 관리와 지지, 3. 연구개발 및 혁신, 4. 국내·외 협력체계 구축 등이 포함되어 있다.

정부의 이번 계획에 발맞추기 위해 협회는 「취약계층 결핵 검진 및 환자 돌봄 사업의 성공적 수행을 위한 태스크포스팀」(이하 TFT)을 구성하고 실무직원들의 ‘역량강화’와 ‘성과확산’을 통해 제2기 결핵관리종합계획을 현장에서 지원하고, 결핵으로 인한 질병부담을 경감시키고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다.

협회 TFT는 직원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 및 성과확산을 위한 ‘사업기획’과 조직적 체계 정비 등을 위해 운영될 예정이다.

‘교육’부분에서는 실무직원들의 역량강화를 위해 주요 대도시에서 수행했던 노숙인 조기검진 성과 분석, 전남지역에서 수행했던 노인결핵검진 실무와 성과 분석, 서울지역에서 수행한 지역사회기반 홈리스 환자 돌봄사업, 시니어 결핵환자 복약지원 사업, 이주민 결핵 쉼터 운영, 지역사회 결핵 코호트 사업의 이해 등을 다룬다.

‘사업기획’부분에서는 올해 협회에서 수행하는 정부의 노인결핵검진 시범사업과 외국인 결핵검진 및 잠복결핵검사 사업을 포함하여, 안산 지역을 중심으로 준비 중인 외국인 근로자 결핵쉼터 사업 등을 정기적으로 모니터링하고 관리하며, 향후 질적으로 향상된 사업기획을 위한 근거로 삼을 계획이다.

결핵연구분야의 씽크탱크인 협회 산하 결핵연구원은 기획ㆍ설계를 전담하고, 본부의 행정적 지원과 각 지역본부의 실무를 유기적으로 연결하는 조직적 정비도 겸한다.

협회 경만호 회장은 “「제1기 결핵관리종합계획」이 ‘민간공공협력사업’과 ‘결핵안심벨트’를 핵심으로 한 병원 중심의 결핵관리사업이었다면,『제2기 결핵관리종합계획』의 핵심은 ‘지역’에 있다”며, “협회가 지역을 기반으로 한 조기발견과 돌봄사업을 확대하여 정부계획을 지원”할 것임을 밝혔다.

협회는 그동안 지역기반의 사업을 성실히 수행해왔다. 대표적으로 보건산업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과제로 수행한 ‘주거취약계층에서의 이웃돌봄 연구’에서는 주거지원을 비롯한 돌봄서비스 제공을 통해 홈리스 결핵환자의 치료성공률을 약 86%까지 상승시켰다.

또한 전남도의 지원으로 17년도에 수행한 전남노인결핵검진에서는 10만 명당 129명 수준의 환자를 발견하는 성과를 거두었는데, 특히 이들 대부분이 질병 진행 초기의 도말음성환자였음을 감안할 때 이 사업을 통해 발견되는 환자의 경우 높은 완치율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TFT을 통해 과거 성과(검진건수 등) 중심의 사업에서 정확한 진단 연계 강화와 건강영향(객담수검률 향상 및 치료중단율감소 등)을 고려한 질적 수준 향상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