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0 (월)

  • 맑음동두천 28.6℃
  • 맑음강릉 29.8℃
  • 맑음서울 29.8℃
  • 구름많음대전 29.3℃
  • 맑음대구 33.0℃
  • 맑음울산 26.0℃
  • 맑음광주 30.4℃
  • 박무부산 21.6℃
  • 맑음고창 30.5℃
  • 맑음제주 27.8℃
  • 맑음강화 24.2℃
  • 구름조금보은 29.0℃
  • 맑음금산 30.0℃
  • 맑음강진군 30.1℃
  • 맑음경주시 33.6℃
  • 맑음거제 25.1℃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표적항암제 '포지오티닙', 유방암 2상…적응증 확대

삼성서울병원 등 7개 기관서…폐암∙두경부암 이어

한미약품-항암신약사업단, 내성 유방암환자 대상

한미약품(대표이사 이관순, www.hanmi.co.kr)이 국립암센터(원장 이강현) 항암신약개발사업단(단장 김인철)과 공동으로 개발 중인 표적항암제 포지오티닙(Poziotinib)의 적응증 확대에 나선다.

한미약품과 항암신약개발사업단은 최근식약처로부터 포지오티닙에 대한 4기 유방암 환자 대상 2상 임상시험을 승인받고, 삼성서울병원 등 국내 7개 기관에서 두 가지 이상의 HER-2 표적 항암요법에 실패한 유방암 환자 70여명을 대상으로 임상을 시작한다고 26일 밝혔다.

포지오티닙은 여러 암종에서 관찰되는 HER 단백질을 표적으로 하는 pan-HER 저해제로 폐암과 두경부암을 대상으로 임상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임상을 통해 유방암까지 적응증을 확대할 계획이다. 

전임상 및 1상 결과 포지오티닙은 기존 항암제에 내성을 보인 HER-2 양성 유방암에도 효과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미약품은 작년 8월 중국 루예제약과 총 200억원 규모로 포지오티닙 기술수출 계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향후 루예는 중국에서의 포지오티닙 개발 및 판매를 담당하게 된다. 

한미약품 임상팀 정진아 이사는 “포지오티닙 적응증 확대를 통해 기존 항암제 내성으로 고통받는 HER-2 양성 암환자들에 대한 치료효과를 폭넓게 확인할 계획”이라며 “암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임상시험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항암신약개발사업단 김정용 임상개발본부장은 “혁신적 국산 항암제 개발을 지원한다는 사업단 출범 취지를 포지오티닙을 통해 실현할 수 있게 돼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국내 제약회사의 글로벌 항암신약 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표적항암제는 암 세포만 죽이기 때문에 기존 항암제보다 부작용이 적어 암치료의 대안으로 부각되고 있다.표적항암제는 암 세포만 죽이기 때문에 기존 항암제보다 부작용이 적어 암치료의 대안으로 부각되고 있다.

*HER-2 : EGFR(HER-1)과 같은 족에 속하는 상피세포성장인자수용체의 일종으로세포의 분화 및 성장을 촉진하는세포막 단백질로 변이성 EGFR이 암을 유발한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