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0 (월)

  • 맑음동두천 -2.3℃
  • 구름조금강릉 0.0℃
  • 맑음서울 -0.9℃
  • 맑음대전 1.0℃
  • 흐림대구 2.2℃
  • 구름많음울산 1.6℃
  • 맑음광주 3.5℃
  • 구름많음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3.3℃
  • 맑음제주 8.0℃
  • 맑음강화 -1.5℃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1.3℃
  • 구름많음강진군 4.9℃
  • 구름조금경주시 2.4℃
  • 구름조금거제 4.1℃
기상청 제공

학회및기관

당뇨병학회, 세계당뇨병의 날 기념 정책 포럼 개최

정춘숙 국회보건복지위원장 한국의학바이오기자협회와 공동 주최

당뇨병 환자의 급증에 따른 심각성 재고 및 위기관리 대책 모색
‘당뇨병에 대한 대국민 인식 설문조사’ 결과도 함께 발표


대한당뇨병학회(이사장 원규장)는 ‘세계당뇨병의 날 기념 – 당뇨병 2차 대란 위기관리를 위한 정책 포럼’을 이달 14일(월) 오후 2시에 국회박물관(구. 헌정기념관) 2층 국회체험관에서 개최한다. 국회 보건복지위원장 정춘숙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과 한국의학바이오기자협회의 공동주최로 진행되는 이번 포럼은 보건복지부, 질병관리청, (재)당뇨병학연구재단, 대한내분비학회, 대한소아내분비학회 및 한국당뇨협회 등이 후원으로 참여한다.

이번 정책 포럼은 11월 14일 ‘세계당뇨병의 날(World Diabetes Day)’을 맞아 당뇨병 환자가 600만, 당뇨병 발생 고위험군이 1500만 명에 육박한 우리나라의 당뇨병 위기 상황에 대해 문제 의식을 공유하고 국가적 차원의 실효적, 실질적 정책 도입을 촉구하고자 마련되었다. 

본 정책 포럼은 세계당뇨병의 날 기념식에 이어 주제발표와 패널 및 종합 토의의 순서로 진행된다. 주제발표 세션은 백세현 대한당뇨병학회 회장(고대구로병원)을 좌장으로 김철중 기자(조선일보)가 ‘초고령사회 노인 당뇨병 관리방안’에 대해 발표하고, 권혁상 대한당뇨병학회 언론-홍보이사(여의도성모병원)가 우리나라 당뇨병 인식의 현주소와 개선 방안, 문준성 대한당뇨병학회 총무이사(영남대병원)가 당뇨병 환자와 고위험군에 대한 국가적 관리의 필요성 등을 각각 제언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주제발표에서는 대한당뇨병학회가 실시한 ‘당뇨병 대국민 인식 조사 결과’가 처음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패널 및 종합토의 세션은 ‘빨라진 당뇨병대란 위기,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를 주제로 원규장 대한당뇨병학회 이사장(영남대병원)과 김길원 한국의학바이오기자협회 수석 부회장(연합뉴스)이 좌장을 맡고, 배재현 대한당뇨병학회 언론-홍보간사(고대안암병원), 김대중 대한내분비학회 보험이사(아주대병원), 이진한 기자(동아일보), 권선미 기자(중앙일보헬스미디어), 임영배 한국당뇨협회 총무이사, 곽순헌 보건복지부 건강정책과 과장 및 김윤아 질병관리청 만성질환예방과 과장 등이 패널로 참여한다.

대한당뇨병학회는 최근 ‘당뇨병 팩트시트(Diabetes Fact Sheet in Korea 2022)’를 통해 2020년 기준 우리나라 30세 이상 성인 6명 중 1명은 당뇨병 환자이며, 약 2,000만 명이 당뇨병 환자나 당뇨병 고위험군에 해당해 현재 우리나라가 당뇨병 대란에 직면 했음을 발표한 바 있다. 또한, 학회는 65세 이상 성인의 39.2%가 당뇨병을 앓고 있어 초고령사회를 앞두고 노인 당뇨병 관리의 중요성이 점차 커지고 있음을 강조하였다. 



원규장 대한당뇨병학회 이사장은 “당뇨병은 개인의 건강 문제가 아닌, 국가적 차원의 관리가 필요한 질환이다. 이번 정책 포럼을 통해 당뇨병 위기상황에 대한 효율적인 대처방안이 심도 깊게 논의되길 바란다”며 “대한당뇨병학회 역시 당뇨병 전문가 그룹으로 지원과 조언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춘숙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은 “당뇨병은 우리나라 질병 부담 1위로, 국민의 건강한 삶을 위해 당뇨병 예방과 관리가 필수적이다. 오늘 포럼에서 공유된 내용들이 일회성 제언에 그치지 않고 당뇨병에 대한 실질적 정책지원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철중 한국의학바이오기자협회 회장은 “효과적인 당뇨병 관리 정책이 마련되기 위해서는 당뇨병에 대한 국민들의 올바른 인식과 관심이 동반돼야 한다. 한국의학바이오기자협회도 미디어로서 정확한 정보 전달과 국민의 인식 증진을 위해 힘쓰겠다”고 전했다.


대한당뇨병학회 소개
대한당뇨병학회(이사장 원규장)는 1968년 창립 이후 현재 4,000여 명의 당뇨병 전문의, 기초 의학자, 연구자, 간호사, 영양사 및 사회복지사 등이 학회 회원으로 가입되어 있다. 1998년, 전문의학회 최초로 개설된 대한당뇨병학회 홈페이지에는 현재 45,000여 명의 당뇨인과 그 가족이 일반 회원으로 등록해 당뇨병에 대한 정보를 습득하고 다양한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산하에 약 20여 개의 전문위원회를 두어 당뇨병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더 나은 치료 환경을 마련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는 한편, 춘계학술대회와 국제학술대회인 ICDM 개최 및 학술지 발간 등을 통해 학문적 발전을 위한 토의와 연구자 간 교류의 장을 만들고, 세계적인 수준의 학술활동을 선도하며 국제적인 단체로 뻗어 나가고 있다.

ISSUE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