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구름조금동두천 18.9℃
  • 맑음강릉 17.9℃
  • 구름많음서울 17.7℃
  • 구름조금대전 20.1℃
  • 연무대구 20.4℃
  • 맑음울산 20.3℃
  • 연무광주 20.8℃
  • 구름많음부산 22.0℃
  • 구름조금고창 19.4℃
  • 흐림제주 19.2℃
  • 구름많음강화 17.0℃
  • 맑음보은 19.0℃
  • 맑음금산 19.5℃
  • 구름많음강진군 20.2℃
  • 맑음경주시 20.4℃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린파자, BRCA 변이 난소암 1차 유지요법에서 무진행 생존기간 중간값 4.5년 이상 개선... 위약군은 1년 이상에 그쳐

9월 19일 온라인 진행, 2020 유럽종양학회(ESMO)

URL복사
PARP 저해제의 난소암 1차 유지요법으로서 최장기간 진행된 SOLO-1 연구의 5년 추적관찰 데이터 발표 




아스트라제네카와 MSD는 린파자(성분명 올라파립)가 새로 진단된 BRCA 변이 진행성 난소암 환자의 1차 유지요법에서 위약 대비 장기적인 무진행 생존기간(PFS) 개선을 입증했다고 밝혔다. 연구에 참여한 환자들은 백금 기반 화학항암요법에 완전 또는 부분 반응을 보인 환자들이었다.

난소암은 2018년 기준 전세계 여성 암 사망 원인 8위를 기록한 암이다. 세계적으로 약 30만 명이 새롭게 진단을 받았으며, 그 중 약 18만 5,000명은 목숨을 잃었다[i]. 난소암 환자의 약 22%는 BRCA 1/2 변이에 해당한다[ii].

3상 연구인 SOLO-1의 5년 추적 관찰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린파자는 질병의 진행 또는 사망 위험을 67% 줄이고(hazard ratio [HR] of 0.33; 95% confidence interval [CI] 0.25-0.43), 무진행 생존기간 중간값은 56개월로 개선시킨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반해 위약 투여군은 무진행 생존기간 중간값이 13.8개월에 그쳤다. 치료 5년째에는 린파자 치료군 환자의 48.3%가 질병 진행 없이 치료를 지속한 반면, 위약 투여군은 해당 비율이 20.5%에 불과했다. 린파자 치료 기간의 중간값은 24.6개월이며, 위약군의 투여 기간은 13.9개월이었다.

SOLO-1 임상 연구에 참여한 왕립 마스던 NHS 신탁 재단 종양 전문의 겸 런던 암 연구소 판독의사인 수사나 배너지(Susana Banerjee) 박사는 “새롭게 진단을 받은 BRCA 변이 진행성 난소암 환자들에게 2년의 유지요법의 치료 이점이 치료가 중단된 이후에도 장기간 지속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치료 5년 후에도 치료를 받은 여성 환자의 절반 정도는 암이 진행되지 않았다. 이러한 결과는 BRCA 변이 진행성 난소암 치료에 상당한 진전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아스트라제네카의 호세 바셀가(José Baselga) 항암제 연구·개발 담당부사장은 “과거 난소암의 재발은 치료 불가를 의미했다. 우리는 암이 진행되는 단계에서도 린파자 유지요법이 환자의 지속적인 관해에 도움이 된다는 것을 보여준 바 있다”며, “이번 결과는 질병 진행 지연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치료제 제공을 위해 진단 시점에서 환자의 바이오마커를 파악하는 것이 중요한 이유를 분명하게 보여준다”고 말했다.

MSD의 글로벌 임상 개발 대표이자 의료 책임자인 로이 베인즈(Roy Baynes) 수석 부사장은 “이번 연구는 5년간 추적 관찰 된 최초의 PARP 저해제 임상으로, 린파자가 무진행 생존기간을 4.5년 이상이나 늘린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하며, “이에 반해 백금 기반 화학항암요법 1차 치료에 반응을 보인 후 위약을 투여한 경우에는 무진행 생존기간이 13.8개월에 불과했다. 이번 데이터는 역사적으로 예후가 좋지 않았던 난소암 치료에 중대한 이정표를 의미한다”고 덧붙였다.




SOLO-1 연구 결과 요약

 

무진행생존기간(PFS)

무재발생존기간(RFS)*

린파자

N=260

위약

N=131

린파자

N=189

위약

N=101

환자수,n (%)

118 (45)

100 (76)

79 (42)

74 (73)

중간값, m

56.0

13.8

NR

15.3

HR (95% CI)

0.33 (0.250.43)

0.37 (0.270.52)

시기별무진행 또는무재발 환자비중, % (카플란-마이어생존분석)

1

87.7

51.4

91.0

58.0

2

73.6

34.6

77.2

39.0

3

60.1

26.9

64.0

28.9

4

52.3

21.5

55.2

23.0

5

48.3

20.5

51.9

21.8

* 베이스라인 기준 백금 기반 화학항암요법에 완전반응을 보인 환자에 대해 무작위배정에서부터 질환의 재발* 또는 사망에 이르는 시간으로 사후적으로 정의; 환자는 전자증례기록지를 기준으로 베이스라인 완전관해 확인.

CI, 신뢰구간; HR, 위험비; NR, 미도달



린파자의 안전성 프로파일은 이전 연구에서의 관찰 결과와 일관되었다.  빈도 20% 이상의 가장 흔한 이상반응(AE)은 메스꺼움(77%), 피로/무기력(63%), 구토(40%), 빈혈(39%), 설사(34%)로 나타났다. 3등급 이상에서의 가장 흔한 이상반응은 빈혈(22%)과 호중구감소증(9%)이었다. 또한 이상반응으로 인해 치료를 중단한 환자는 린파자 투여 환자의 12%였다.

이번 결과는 9월 19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2020 유럽종양학회(ESMO)에서 발표됐다.

3상 연구인 SOLO-1 임상은 2018년 6월 1차 평가변수인 무진행 생존기간을 충족했다. 이를 바탕으로 린파자는 국내 및 미국, EU, 일본, 중국 등의 여러 국가에서 시판 승인을 받은 바 있다.


SOLO-1 연구

SOLO-1 연구는 1차 백금 기반 항암화학요법에 반응한 새롭게 진단된 BRCA 변이 진행성 난소암 환자에서 유지요법으로서 위약 대비 린파자정(300mg/1일 2회)의 효과 및 안전성을 평가하기 위해 진행된 무작위 2:1 배정, 이중 맹검 3상 연구다. 

환자들은 2:1 방식으로 무작위 배정되어 린파자 혹은 위약을 2년 이상, 또는 질병 진행 전까지 복용했다. 치료 2년 차에 부분 반응을 보인 환자들은 조사관의 재량에 따라 치료를 계속 받을 수 있도록 허용되었다. 연구의 1차 평가변수는 무진행 생존기간(PFS)이었으며, 주요 2차 평가변수는 두 번째 무진행 생존기간(PFS2), 1차 후속 치료 시기, 그리고 전체 생존율(OS)을 포함했다.



린파자(Lynparza, 성분명: 올라파립)


린파자는 최초의 PARP 저해제 (poly ADP-ribose polymerase Inhibitor)이자 BRCA1/2변이 등과 같이 상동 재조합 복구(HRR, homologous recombination repair)의 결함을 내포한 세포의 DNA 손상 반응(DDR, DNA Damage response)을 차단하는 최초의 표적 항암제이다. PARP 저해제인 린파자는 PARP를 억제하여 암세포의 DNA 단일가닥 절단, 복제 지연, DNA 이중가닥 절단을 유도해 암세포의 사멸을 이끈다. 린파자는 DNA 손상복구 경로(DDR pathway) 손상 및 결함에 의한 PARP 의존형 종양을 대상으로 연구되고 있다.

국내에서는 린파자캡슐이 ▲백금 기반 화학요법에 반응한 백금민감성 재발성 BRCA 변이 고도장액성 난소암(난관암 또는 일차 복막암 포함)의 2차 유지요법에, 린파자정이 ▲백금 기반 화학요법에 반응한 새로 진단된 진행성 BRCA 변이 고도 상피성 난소암, 난관암 또는 일차 복막암의 1차 유지요법 ▲BRCA변이 여부 무관 백금 기반 화학요법에 반응한 백금민감성 재발성 고도 상피성 난소암(난관암 또는 일차 복막암 포함)의 2차 유지요법 ▲이전에 항암화학요법 치료 경험이 있는 gBRCA 변이 HER2 음성 전이성 유방암 치료에 허가를 받은 바 있다. 린파자는 그 외 여러 국가에서 난소암, 유방암, 췌장암, 전립선암 등 다양한 암종에 대해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아스트라제네카와 MSD가 공동으로 개발하고 상용화한 린파자는 전세계 30,000명 이상의 환자 치료에 사용되었다. 린파자는 PARP 저해제 중 광범위하며 진보된 임상 개발 프로그램을 보유하고 있다. 아스트라제네카와 MSD는 이러한 임상을 통해 다수 암종에 대한 단일 및 병용요법으로서 PARP 의존성 종양에 대한 린파자의 효과를 이해하기 위해 공동 연구를 지속하고 있다. 린파자는 암세포의 DNA 손상 반응 매커니즘을 표적으로 하는 아스트라제네카의 잠재 신약 포트폴리오의 기반이다. 


아스트라제네카
아스트라제네카는 과학 중심의 글로벌 바이오 제약기업으로 항암제, 심혈관, 신장 및 대사질환, 호흡기 질환 세 가지 분야의 치료 영역을 핵심으로, 전문 의약품의 발견과 개발, 그리고 상용화에 초점을 두고 있다. 아스트라제네카는 100여개국 이상에 진출해 있으며 전 세계적으로 수백만 명의 환자들에게 혁신적인 의약품을 제공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www.astrazeneca.com 혹은 www.astrazeneca.co.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References
1 The World Health Organization.IARC.Globocan 2018. Available at: http://gco.iarc.fr/ [Accessed September 2020].
2 da Cunha Colombo Bonadio et al. (2018). Homologous recombination deficiency in ovarian cancer: a review of its epidemiology and management. Clinics (Sao Paulo). 2018;73(suppl 1):e450s.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