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4 (금)

  • 흐림동두천 25.0℃
  • 흐림강릉 22.2℃
  • 구름조금서울 27.2℃
  • 맑음대전 25.9℃
  • 맑음대구 27.7℃
  • 구름조금울산 25.0℃
  • 구름많음광주 26.4℃
  • 맑음부산 25.4℃
  • 구름많음고창 26.1℃
  • 구름조금제주 25.2℃
  • 구름조금강화 24.6℃
  • 구름조금보은 26.1℃
  • 구름조금금산 25.6℃
  • 구름많음강진군 27.5℃
  • 구름많음경주시 26.7℃
  • 맑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이뮤노반트, SPAC 인수합병 단행

- 한올의 항체신약 글로벌 파트너인 이뮤노반트가 SPAC 인수합병으로 1억달러 이상의 여유자금 확보하여 HL161 글로벌 임상개발에 올인할 계획
- HL161은 전세계에서 가장 앞서 개발되고 있는 피하주사 Anti-FcRn 항체 제품으로 그레이브스 안병증(GO)과 중증근무력증(MG)에서 임상2상 진행 중, 2020년 상반기에 topline 결과 도출 예정
- 하반기 이뮤노반트가 온난항체 용혈성빈혈(WAIHA)에 대해 임상2상을 추가로 시작하고, 중국 파트너인 하버바이오메드(HBM)가 시신경척수염(NMOSD), 중증 근무력증(MG) 및 특발성 혈소판감소증(ITP)에 대해 중국 임상2상 시험도 착수할 예정  





한올바이오파마의 항체신약 HL161(성분명 Batoclimab)의 글로벌 파트너사인 이뮤노반트(Immunovant)는 사모 브릿지펀딩(Private bridging funding)으로 투자 받은 3,500만달러와 기업인수목적회사(SPAC)인 HSAC(Health Sciences Acquisitions Corporation) 인수합병을 통해 유입될 1억 1,500만달러 등의 자금을 HL161(이뮤노반트 코드명 IMVT-1401) 글로벌 임상 개발에 집중 투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와 별도로 한올바이오파마는 이번 브릿지펀딩 이전인 올해 초에 이뮤노반트와의 파트너쉽 강화를 위해 500만달러를 직접 지분 투자한 바 있다.

이뮤노반트는 2017년 12월 한올로부터 HL161에 대한 북미, EU, 중남미, 중동, 북아프리카 지역 사업권을 라이선싱한 로이반트(Roivant Sciences)의 자회사로 HL161의 글로벌 개발을 전담하여 효율적으로 사업화하기 위해 작년 7월에 설립되었다. HSAC(Health Sciences Acquisitions Corporation)는 RTW Investments, Perceptive Advisors, Adage Capital Management 등 헬스케어 전문투자사들이 유망한 제약기업 인수 목적으로 설립한 기업인수목적회사(SPAC)이며 지난 5월에 1억 1,500만달러의 자금을 모았다.

이뮤노반트는 이번 인수합병을 통해 1억달러 이상의 여유자금을 확보하게 되며, 이 자금을 사용해 HL161(IMVT-1401) 임상 개발을 가속할 계획이다. 이뮤노반트는 현재 그레이브스 안병증과 중증 근무력증에 대한 임상 2상 시험을 북미에서 동시 진행하고 있으며, 온난항체 용혈성빈혈 등의 추가적인 적응증에 대해서도 하반기에 임상시험을 개시할 예정이다. 

이뮤노반트의 CEO인 피트 살즈만(Pete Salzmann) 의학박사는 “이뮤노반트의 핵심 자산인 IMVT-1401은 우리 파트너인 한올이 수년간의 노력으로 만들어 낸 강력한 효능의 피하주사 가능 Anti-FcRn 항체로 임상 1상에서 혈액 내 IgG 농도를 340mg 투여에서는 63%, 680mg 투여에서는 78%까지 낮추는 등 매우 만족스런 결과를 보여주어, First-in-Class이면서 동시에 Best-in-Class의 프로파일을 확인했다”면서 “이번 자금조달을 통해 중증자가면역질환 환자들에게 희망을 드리고자 하는 우리의 비전 달성이 한층 탄력을 받을 것이다”고 밝혔다. 

HSAC의 CEO 겸 Chairman이자 RTW Investments의 CIO인 로데릭 T. 웡(Roderick T. Wong) 의학박사는 “IMVT-1401을 개발하고 있는 이뮤노반트와 파트너쉽 기회가 생겼을 때 짜릿함을 느꼈다”면서 “IMVT-1401은 Anti-FcRn 영역에서 가장 매력적인 제품으로 자가 항체에 의해 발생하는 다양한 중증 자가면역질환에 널리 사용되는 혁신적 치료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HSAC의 CFO 인 네이빈 옐러맨치(Naveen Yalamanchi) 박사는 “그레이브스 안병증은 아직 FDA의 허가의약품이 없는 질환으로, 미국에 최소 15,000명의 환자가 존재하여 큰 시장 기회가 있다”며, “중증근무력증과 온난항체 용혈성빈혈는 이보다 더 큰 시장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HL161은 한올바이오파마가 개발한 Anti-FcRn 완전인간항체로 정맥주입 (IV infusion)이나 피하주입 (SC infusion) 방식으로 사용해야 하는 경쟁품들과 달리 환자가 직접 피하주사(SC injection) 할 수 있는 프리필드 주사기(Pre-filled syringe) 제품으로 개발되고 있다. 2017년 라이선스 계약을 통해 북미, EU, 중남미, 중동, 북아프리카 지역은 이뮤노반트가, 중화권 지역은 하버바이오메드(Harbour Biomed)가, 그리고 한국과 일본, 아시아, 오세아니아 및 동유럽 지역에 대해서는 한올바이오파마가 사업권을 가지고 있다. 3개 회사가 Global alliance를 맺어 제품생산, 비임상, 임상시험 등의 자료와 정보를 공유하면서 5개 이상의 중증 자가면역질환 적응증 개발에 시너지를 내고 있다.

References
2. HL161(이뮤노반트 코드명: IMVT-1401) 임상 1상 결과 포스터 링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