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8 (화)

  • 맑음동두천 -6.7℃
  • 맑음강릉 -1.2℃
  • 맑음서울 -5.7℃
  • 맑음대전 -1.8℃
  • 맑음대구 -0.6℃
  • 맑음울산 0.4℃
  • 구름많음광주 -0.4℃
  • 맑음부산 1.7℃
  • 흐림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5.0℃
  • 맑음강화 -5.2℃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2.6℃
  • 흐림강진군 0.5℃
  • 맑음경주시 -0.3℃
  • 맑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의료기기

올림푸스한국, 이화의료원과 스마트 수술실 구축 협약

올림푸스의 수술실 통합 시스템 ‘엔도알파’ 국내 최초로 이대서울병원에 구축

 ‘엔도알파’ 이대서울병원에 국내 첫 선
- 수술실 의료장비를 스마트 터치 패널로 한 자리에서 정확하게 컨트롤
- 집도의 및 수술별로 의료기기 설정 미리 저장… 수술 전 준비시간 단축과 효율성 향상에 도움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1월 8일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의료원장 문병인)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올 2월 개원할 이대서울병원에 자사의 수술실 통합 시스템 ‘엔도알파’를 국내 최초로 구축한다고 밝혔다.  

올림푸스의 ‘엔도알파(ENDOALPHA)’는 수술실에 들어가는 복강경 시스템, 소작기, 기복기 등의 의료장비 제어와 영상 송출 등 일련의 작업을 네트워크 상에서 통합해 한 자리에서 정확하고 쉽게 스마트 터치 패널로 컨트롤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컴퓨터단층촬영(CT), 자기공명촬영(MRI), 환자 의료기록 등 수술에 필요한 환자정보를 별도 모니터가 아닌 수술 모니터에서 확인할 수 있어 의료진의 이동 동선과 수술 시간을 줄이는 동시에 감염관리에도 도움을 준다.

또한 집도의 및 술기별로 의료기기 설정 값을 미리 저장해 놓고 한 번의 터치로 불러오는 프리셋(Preset) 기능으로 의료진과 환자별 맞춤형 수술 환경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수술 전 준비시간을 감소시킬 뿐 아니라, 정형화되고 순차적인 수술 진행을 도와준다. 

실제로 ‘엔도알파’를 도입한 일본 한 대학병원의 수술 사례 2,500건을 조사한 결과 연간 8일 이상의 수술 시간이 단축된 것으로 확인됐다. 독일의 한 병원도 수술실 수를 8개에서 7개로 줄였지만 연간 수술 건수는 오히려 시스템 도입 전보다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엔도알파’는 감염관리에도 도움을 준다. 수술실 내부 벽면을 강화유리로 지어 충격이나 시간 경과에 따라 생길 수 있는 흠집을 방지, 미생물이 자라나는 환경을 억제한다. 의료기기도 바닥이 아닌 천장 펜던트(Pendant)에 탑재해 의료기기의 수술실 간 이동을 최소화시켰다. 

문병인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장은 “의료 기술과 기기가 고도화되고 있는 만큼 다양한 수술실 내 장비들을 한 번에 정확하게 제어할 수 있고 철저한 감염관리가 가능한 스마트 수술실을 구축해 환자 안전과 치료 결과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대서울병원은 최신 IT 기술을 적용한 혁신적인 진료 시설 및 시스템, 차별화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 병원으로 탄생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카다 나오키 올림푸스한국 대표는 “진정한 환자중심의 미래지향적 병원을 지향하는 이대서울병원에서 올림푸스의 스마트하고 안전한 수술실 통합 시스템 ‘엔도알파’의 첫 선을 보일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며 “소화기 내시경 1위 기업에서 한 걸음 나아가 수술실의 패러다임을 바꾸는 글로벌 의료기업으로서 자리매김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림푸스는 1950년 위(胃)카메라를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이후 높은 기술력과 의료진과의 지속적인 R&D를 바탕으로 소화기 내시경 분야에서 독보적인 세계 1위를 유지하고 있는 글로벌의료기업이다. 수술에 쓰이는 3D 복강경, 에너지 디바이스, 그리고 비뇨의학과, 산부인과, 이비인후과 등의 검사와 치료에 쓰이는 다양한 내시경으로 조기진단∙조기치료의 가치를 실현하고 있다.

이대서울병원은 국내 유일 기준 병실 3인실, 전체 중환자실 1인실로 구성되어 있고, 암과 심뇌혈관질환, 장기이식 등 고난도 중증질환을 특화할 예정이다. 또한 병원내 환자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생체 정보를 중앙에서 환자 감시 장치를 통해 모니터링하고 의료진에게 실시간으로 전달해 주는 ‘임상통합상황실’을 구축하는 데 이어 이번 올림푸스의 스마트 수술실 도입으로 환자가 가장 안전한 병원을 만들기 위한 다양한 첨단 시스템을 구축해 2019년 2월 개원한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