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8 (화)

  • 맑음동두천 -6.4℃
  • 맑음강릉 0.9℃
  • 맑음서울 -2.5℃
  • 박무대전 -2.0℃
  • 맑음대구 0.6℃
  • 맑음울산 1.8℃
  • 구름많음광주 0.9℃
  • 맑음부산 2.5℃
  • 구름많음고창 -0.5℃
  • 구름조금제주 9.0℃
  • 맑음강화 -5.7℃
  • 맑음보은 -6.1℃
  • 맑음금산 -5.1℃
  • 맑음강진군 -0.9℃
  • 맑음경주시 0.5℃
  • 맑음거제 1.2℃
기상청 제공

학술

갑상선 로봇수술, 증강현실과 접목되어 보다 안전하게

'Annals of Surgical Treatment and Research' 최신호에 게재

보라매병원 갑상선센터, 서울대 의공학교실 공동연구성과 발표



증강현실이란 가상의 영상을 실제 영상 위에 합성하여 부가적인 정보를 제공해주는 방법으로, 최근 다양한 영역에 사용되고 있다. 특히, 의료 분야에 있어서 증강현실은 수술을 보다 안전하게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할 것으로 많은 각광을 받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최근 서울대학교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원장 김병관) 갑상선센터 채영준 교수팀과 서울대학교 의공학교실 김희찬 교수팀은 로봇 갑상선수술에 증강현실 영상을 도입하여, 실제 수술 중 증강현실을 활용하는 것이 수술 안전성을 높일 수 있다고 발표하였다. 

공동 연구팀은 갑상선암 환자를 대상으로 수술 전 시행한 CT 영상으로부터 증강현실 이미지를 만들고 이를 3D 프린팅 모델과 실제 로봇 갑상선수술영상에 적용하여 두 영상이 98% 이상의 정확도로 일치하는 지를 확인하였으며, 식도, 기도, 경동맥 등 수술 중 다치면 위험할 수 있는 구조물들은 증강현실을 통해 수술자에게 높은 정확도로 보여줄 수 있음을 확인하였다. 



채영준 교수는 “로봇 갑상선수술을 하다보면 간혹 중요한 장기가 손상 받을 가능성이 있는데, 증강현실을 도입하면 비교적 경험이 적은 수술자들도 보다 안전하게 수술을 시행할 수 있다”고 밝혔다.

증강현실을 로봇 갑상선수술에 접목시키는 것에 대한 연구결과는 SCIE에 등재된 외과학회 공식학술지 “Annals of Surgical Treatment and Research” 최신호에 게재됐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