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7 (수)

  • 구름조금동두천 1.3℃
  • 흐림강릉 8.0℃
  • 구름많음서울 2.8℃
  • 흐림대전 3.5℃
  • 흐림대구 7.8℃
  • 흐림울산 7.8℃
  • 흐림광주 6.3℃
  • 흐림부산 9.7℃
  • 흐림고창 4.6℃
  • 제주 10.0℃
  • 구름많음강화 1.6℃
  • 흐림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2.8℃
  • 흐림강진군 6.9℃
  • 흐림경주시 7.4℃
  • 흐림거제 9.7℃
기상청 제공

건강식품

뉴질랜드 각 비즈니스 분야 대표 12인, 뉴오리진 컨셉스토어 방문

11월 24일 , 오찬간담회 진행

뉴질랜드 경제사절단, 유한건강생활과 뉴질랜드 기업들과의 
협력관계 강화 뜻 밝혀
유한건강생활, 뉴질랜드산 원료를 활용한 제품과 F&B메뉴를 선보이는 등 꾸준한 협력관계를 보유해 대표적인 파트너사 중 하나로 자리매김
“유한건강생활, 뉴질랜드산 원료를 활용해 다양한 가치 창출하고 있어… 뉴질랜드 경제 사절단, 지속가능한 장기적 파트너십 구축 원해” 


뉴질랜드 각 비즈니스 분야 대표 12명으로 구성된 경제사절단이 11월 24일, 유한건강생활 뉴오리진 컨셉스토어에 방문해 오찬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를 통해 뉴질랜드 경제사절단은 유한건강생활과의 협력관계를 더욱 돈독히 하며 상호간의 지속적인 성장을 도모할 것을 약속했다.

데이비드 파커(David Parker) 무역수출진흥장관(Trade and Export Growth)이 이끄는 이번 경제 사절단은 양국 간 경제적인 협력을 도모하고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유지하기 위해 한국을 방문, 여러 한국 기업체와의 미팅을 가지며 협업 기회를 모색했다. 그 중에서도 유한건강생활은 뉴질랜드 대표 파트너사 중 하나로 건강기능식품, 화장품뿐만 아니라 컨셉스토어 내 다양한 식사/음료 메뉴에도 뉴질랜드산 원재료를 사용하는 등 뉴질랜드 기업들과의 긴밀한 협력관계를 보유해 만남이 성사된 것이다.

이날 뉴질랜드 경제사절단은 뉴오리진 컨셉스토어를 둘러보며 브랜드 소개 시간을 짧게 가진 뒤, 정갈한 오찬과 함께 간단히 담소를 나누는 시간을 마련했다. 이 자리에는 필립 터너(Philip Turner) 주한 뉴질랜드 대사, 잭스텐하우스(Jack Stenhouse) 뉴질랜드 무역산업진흥청 한국 대표등 정부 주요 관계자뿐만 아니라, 마오리 비즈니스 협회 회장 트레이시 호우파파(Traci Houpapa)뉴질랜드 아보카도 협회 대표 젠스쿨라(Jen Scoular), 뉴질랜드 육류협회 대표 팀 리치 (Tim Ritchie), 존 럭스턴(John Luxton) 아시아뉴질랜드재단 이사장등도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유한건강생활 BD&Marketing 정경인 본부장은 이날 이번 자리를 통해 “뉴오리진은 까다롭게 원산지를 검증하고, 원칙을 지키는 원료와 가공기술로 만들어 우리의 일상을 둘러싼 영역의 기준을 새롭게 제시하는 브랜드”라고 설명한 뒤, “뉴질랜드는 정부 자체에서 엄격한 동물복지 원칙과 기준을 가지고 법으로 규정하고 있어, 믿고 사용할 수 있는 자연의 원료들이 무궁무진하다”고 밝혔다. 

정 본부장은 “혁신적인 사고를 통해 경쟁력 있는 제품을 개발함으로써, 상호호혜주의적인 관점에서 비즈니스가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