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0.2℃
  • 구름조금강릉 19.2℃
  • 박무서울 22.0℃
  • 흐림대전 22.5℃
  • 흐림대구 22.0℃
  • 흐림울산 21.5℃
  • 박무광주 21.5℃
  • 구름많음부산 21.8℃
  • 구름많음고창 20.1℃
  • 박무제주 22.5℃
  • 구름많음강화 20.0℃
  • 흐림보은 20.0℃
  • 흐림금산 20.7℃
  • 흐림강진군 21.5℃
  • 흐림경주시 20.9℃
  • 구름많음거제 21.0℃
기상청 제공

의료기기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 ‘2019 AREP' 개최

9월 30일, 신장내과 의료진 참석

국내 신장학 발전을 위한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코리아의 끊임없는 학술적 노력
국내 신장내과 전문의를 위한 최신 지견 및 경험 공유의 장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코리아 (대표이사 최성옥)는 지난 9월 30일, 국내 신장내과 의료진이 신장학에 대한 최신 연구 및 동향에 대해 토론하고 임상 경험을 공유하는 학술 교류의 장인 ‘2019 AREP (Advanced Renal Education Program)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10회째를 맞은 2019 AREP은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코리아의 대표적인 학술 프로그램으로, 매해 국내 의료진이 관심을 가질 만한 주제를 선정, 이에 대한 높은 수준의 심도 깊은 강의를 진행해왔다. 

이번 2019 AREP 심포지엄에는 국내 신장내과 의료진 1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환자중심주의 투석: 지속가능성과 혁신으로 (Patient-Centric Dialysis: Towards Sustainability and Innovation)라는 주제로, 혈액 및 복막 투석 치료에서 환자중심주의의 가치를 실현하는 방안에 대한 활발하고 다양한 논의가 펼쳐졌다. 

올해는 환자중심주의를 주제로 선정, 향후 투석 치료 발전의 방향성이 환자의 입장에서 환자를 중심에 두고 고려되어야 한다는 점에 착안하여 업계와 학계가 함께 협업하여 실제 환자들이 필요로 하는 혁신이 무엇일지 고민해보고자 기획되었다. 

특히, 이번 2019 AREP에는 독일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의 혈액투석 치료 알고리즘 개발 및 설계 전문가인 파스칼 코퍼슈미트 박사를 초청, 30 여년의 투석 치료 경험에서 얻은 개인적 경험을 공유하는 시간이 마련되어 그 의미를 더했다. 파스칼 박사는 30년이 넘게 혈액투석 치료를 받은 만성콩팥병 환자로, 투석 치료에서 환자의 삶의 질 개선의 중요성에 대해 소개하고, 삶의 질이 환자중심주의에 어떻게 기여할 수 있는지 환자의 입장에서 얘기함으로써 많은 의료진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 파스칼 코퍼슈미트 박사는 “혈액투석 치료에 대해 기술적, 환자의 관점을 모두 소개하는 강의는 한국 의료진에게 매우 독특한 경험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혈액투석여과(HDF)를 통한 보다 집중적인 치료와 보다 긴 치료시간으로 환자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건강한 생활을 영위하며 사회의 온전한 구성원으로서 살아가게 하는 것이 투석치료에서 매우 중요하게 고려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코리아 최성옥 대표는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코리아의 AREP 심포지엄이 만성콩팥병에 대한 다양한 치료 옵션과 최신 지견을 논의하는 국내 신장내과 의료진을 위한 대표적인 학술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하여 매우 기쁘다.”며,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는 투석 치료 시장을 이끄는 글로벌 리더로서, 앞으로도 만성콩팥병 환자들의 치료 결과 향상에 기여하고 보다 건강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1997년에 설립되어 신장 질환 치료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코리아는 혈액투석(Haemodialysis), 복막투석(Peritoneal Dialysis), 지속적신대체요법(Continuous Renal Replacement Treatment)을 비롯한 만성콩팥병과 관련 다양한 의약품 (Renal Pharmaceuticals) 등 통합적인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다. 또한 만성콩팥병 환자의 치료 결과 향상을 위해 제품, 서비스, 치료법을 연결하는 포괄적인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2019 AREP 주요 아젠다는 다음과 같다. 

첫 번째 세션은 ‘신대체요법으로서의 복막투석의 가치’를 주제로 오국환 서울대병원 신장내과 교수가 좌장을 맡아, ▶복막투석의 현재와 미래 (류동열 이대서울병원 신장내과 교수), ▶ 초기 신대체요법으로서의 복막투석의 임상적 이점 (이정표 서울대 보라매병원 신장내과 교수) 등을 공유하는 시간이 마련되었다. 두 번째 ‘복막투석환자를 위한 혁신적인 치료 솔루션’ 세션에서는 김용림 경북대병원 신장내과 교수가 좌장을 맡아, ▶생체적합성 투석액의 어떤 요소들이 생체적합성에 영항을 미치는가 (최범순 은평성모병원 신장내과 교수), ▶환자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APD의 역할(양재원 연세원주의대 신장내과 교수) 대한 강의 및 토론이 진행되었다. 

이어진 혈액투석 세션은 ‘환자의 치료 결과 향상을 위한 HighVolumeHDF®’를 주제로 진행되었으며, 김용수 서울성모병원 신장내과 교수와 김양욱 인제의대 해운대백병원 신장내과 교수가 좌장을 맡았다. ▶HighVolueHDF®의 임상적 이점 및 최근 업데이트(송영림 평촌성심병원 신장내과 교수), ▶혈액 투석 여과 기술의 현재: 기술과 응용 (파스칼 코퍼슈미트 박사, 독일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 Global R&D), ▶HighVolumeHDF®의 시작, 처방 및 유지하는 방법 (문주영 강동경희대병원 신장내과 교수)에 대해 소개했다. 마지막 'Riding the Tide of Dialysis' 세션에서는 독일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의 파스칼 코퍼슈미트 박사가 ▶ 혈액 투석 여과: 30 년의 경험에서 얻은 개인적 경험에 대해 소개했다. 



 FRESENIUS MEDICAL CARE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는 주기적으로 투석 치료를 받는 약 340만명의 신장질환 환자를 위해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투석전문기업이다. 전세계적으로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의 3,996개 이상의 투석 클리닉 네트워크를 통해 339,55명이 넘는 환자들이 투석 치료를 받고 있다.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는 투석 기계와 인공신장기용 혈액여과기와 같은 투석 제품 시장을 선도할 뿐만 아니라, 이 같은 핵심적인 사업을 비롯 치료 코디네이션 분야에도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프레제니우스메디칼케어는 프랑크푸르트 증권거래소(FME)와 뉴욕 증권거래소(FMS)에 상장되어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