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2 (화)

  • 구름많음동두천 7.6℃
  • 맑음강릉 12.6℃
  • 맑음서울 10.6℃
  • 맑음대전 11.0℃
  • 맑음대구 12.6℃
  • 맑음울산 12.5℃
  • 맑음광주 14.1℃
  • 맑음부산 14.4℃
  • 맑음고창 11.7℃
  • 구름조금제주 19.8℃
  • 맑음강화 9.0℃
  • 맑음보은 7.0℃
  • 맑음금산 8.1℃
  • 구름조금강진군 13.3℃
  • 맑음경주시 9.7℃
  • 맑음거제 13.2℃
기상청 제공

학술

심방세동, 혈압 ‘120~129/80mmHg미만’으로 관리해야 합병증 예방

‘미국심장학회지(JACC)’ 최근호에 게재

세브란스병원, 국내 29만 여 환자 대상 혈압과 사망·질환 발병률 조사
고혈압 진단 기준보다 낮은 혈압 구간에서도 합병증 위험↑…혈압 관리 목표치 낮춰야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심장내과 정보영·김태훈 교수팀과 분당차병원 심장내과 양필성 교수가 심방세동 환자의 경우 혈압을 ‘수축기 120~129mmHg, 이완기 80mmHg미만’으로 관리할 때 합병증 예방에 가장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를 내놓았다. 



이번 연구는 국제적 심장질환 학술지인 ‘미국심장학회지(JACC)’ 최근호에 게재됐다. 



연구팀은 두 단계에 걸쳐 연구를 진행했다. 우선 ‘수축기/이완기 140/90mmHg’인 현재 국내 고혈압 진단 기준이 심방세동 환자에게도 적절한 적용 기준인가를 규명하기 위한 연구를 진행했다. 지난해 미국 의료계가 기존 고혈압 진단 기준을 한 단계 엄격하게 ‘수축기/이완기 130/80mmHg’으로 변경한 것이 배경이 됐다. 

이를 위해 연구팀은 국내 고혈압 기준에는 미치지 않지만 미국의 새로운 진단 기준으로는 고혈압 환자에 해당되는 ‘수축기 130~139mmHg 또는 이완기 80~89mmHg’ 환자군과, ‘수축기 130mmHg 미만, 이완기 80mmHg 미만’ 환자군의 합병증 발병 위험을 비교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자료를 바탕으로 지난 2005~2015년 사이 심방세동을 새롭게 진단받은 29만8374명의 환자들의 데이터를 활용했다.

그 결과 미국 의료계가 제시한 고혈압 기준 ‘수축기/이완기 130/80mmHg’을 기준으로 심방세동 환자의 주요 심혈관질환·뇌경색·뇌출혈·심부전 발생률이 유의미하게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보영 교수는 “이는 미국의 새 고혈압 진단 기준이 심방세동 환자의 고혈압을 조기에 진단해 내고 적절한 관리를 하도록 하는데 큰 도움이 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고 말했다.


◆정상 혈압 심방세동환자 대비 조사 환자군¹의 주요 합병증 발생위험 증가율²

구 분

주요

심혈관질환

뇌경색

뇌출혈

입원이 필요한

심부전

심근경색

전체

사망증가

질환 발생위험

증가율

7%

11%

11%

6%

3%

2%

1> 혈압이 <수축기/이완기 130~139㎜Hg/80~89㎜Hg> 구간에 있는 심방세동 환자
2> 특정연도 동안의 질환발생 위험의 증가율

나아가 연구팀은 합병증을 예방하기 위한 심방세동 환자의 구체적인 혈압 관리 목표치를 찾아내기 위해 추가 분석을 진행했다. 

이를 위해 심방세동 환자 중 국내 고혈압 진단 기준에 따라 고혈압 치료를 받고 있는 15만 8145명을 대상으로 혈압 구간대에 따른 질병 발병 위험률을 살폈다. 조사 분석한 혈압 관리 구간 대는 ‘수축기 120㎜Hg미만, 이완기 80㎜Hg미만’, ‘수축기 120~129㎜Hg, 이완기 80㎜Hg미만’, ‘수축기 130~139㎜Hg, 이완기 80~89㎜Hg’, ‘수축기 140㎜Hg이상, 이완기 90㎜Hg이상’ 총 4개 구간이었다.

분석 결과 우리나라의 정상 혈압 구간인 ‘수축기 120㎜Hg미만, 이완기 80㎜Hg미만’보다 수축기 혈압이 조금 높은 ‘수축기 120~129㎜Hg, 이완기 80㎜Hg 미만’이 가장 이상적인 혈압 목표치가 될 수 있음을 밝혀냈다. 주요 심혈관질환·뇌졸중·심부전 등 대부분의 합병증 발생 위험이 이 혈압 구간대에서 가장 낮은 것으로 분석됐기 때문이다.



정보영 교수는 “고혈압 치료를 받는 심방세동 환자군은 ‘수축기 120~129㎜Hg, 이완기 80㎜Hg미만’을 기준으로 혈압이 상승할 때마다 모든 합병증 발생 위험도 동반 상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면서 “뿐만 아니라 국내 기준 정상 혈압 구간보다도 수축기 120~129㎜Hg, 이완기 80㎜Hg 미만이 더 적합한 혈압 관리 목표치로 분석됐다. 한 예로 심부전의 경우 정상 혈압 구간에서 12%에 가까운 높은 발생 위험을 보이다 이 혈압 구간에서는 안정적인 상태를 유지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심방세동 환자와 의료진에게 적극적인 고혈압 진료와 관리 가이드 라인을 제시해 다양한 중증 합병증 예방 가능성을 높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연구 설계와 결과 도출 과정에서는 세브란스병원 내과 ‘김대훈’ 전공의가 적극 참여하며 많은 기여를 했다.

연구는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의 국민건강임상연구사업의 지원을 받아 이뤄졌다.

◆2018년도 한국 및 2017년 미국심장학회(ACC)·심장협회(AHA)고혈압 진단기준 (단위 : ㎜Hg)
 

한 국

혈압 구간대

미국ACC·AHA

수축기

 

이완기

정상혈압

120

그리고

80

정상혈압

주의혈압

120~129

그리고

80

상승혈압(BP)

고혈압단계

130~139

또는

80~89

 

고혈압

1단계

고혈압

1

140~159

또는

90~99

2단계

2

160

또는

100

 






배너
배너